게시판

 

언어

삶(주고,받기)

문학

대입 수학능력시험

입시정보

우리소개

 

  
3 10

게시판

상담실

빠른메뉴

 

설문조사

려증동

이 말은 알 속의 병아리가 껍질을 뚫고 세상밖으로 나올려고 힘쓸 때에 어미 닭이 입부리로 꼭 쪼이면 병아리가 알 밖의 세상으로 소리를 지르며 나온다는 말입니다. 알 속의 병아리 처럼 학생들도 어둠 속 세계에서 밝고 넓은 세계로 나올려고 노력할 때 시기 적절하게 문리를 터 주는 스승의 혜안을 말한다.

 

jultak.jpg



  강준호(2017-11-25 10:43:28, Hit : 7, Vote : 3
 http://cafe.daum.net/jinjujunho
 체게바라

http://www.hani.co.kr/arti/opinion/column/812976.html





태양광 발전
[기고] 2113시간 노동과 자살률 / 강모열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