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언어

삶(주고,받기)

문학

대입 수학능력시험

입시정보

우리소개

 

  
0 7

게시판

상담실

빠른메뉴

 

설문조사

려증동

이 말은 알 속의 병아리가 껍질을 뚫고 세상밖으로 나올려고 힘쓸 때에 어미 닭이 입부리로 꼭 쪼이면 병아리가 알 밖의 세상으로 소리를 지르며 나온다는 말입니다. 알 속의 병아리 처럼 학생들도 어둠 속 세계에서 밝고 넓은 세계로 나올려고 노력할 때 시기 적절하게 문리를 터 주는 스승의 혜안을 말한다.

 

jultak.jpg


Category

  김홍국(2005-01-10 11:53:45, Hit : 420, Vote : 52
 中, 지난해 해양재해 155건에 140명 사망·실종

중국에서 지난해 모두 155건의 해양재해가 발생해 140명이 숨지거나 실종되고 54억 위안, 우리 돈 약 7천 560억원의 직접적인 경제 손실을 입었다고 중국 반관영 통신 중국 신문사가 보도했습니다.

중국 국가해양국이 발표한 '2004년 중국 해양재해 공보'를 보면 지난해 가장 큰 피해를 준 해양재앙은 태풍으로, 18차례 중국 대륙을 강타해 52억 위안의 경제손실과 함께 49명의 목숨을 앗아갔습니다.

또 연안에서 총 96차례에 걸쳐 적조현상이 발생했으며, 이 가운데 유독성 적조생물이 유발시킨 적조가 20여회로 피해면적은 7천여 제곱 키로미터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당국은 그러나 시의적절한 예보와 응급 조치 등으로 이에 따른 인명 피해나 수산물 양식장에 끼친 손실은 크지 않았다고 평가했습니다.
  

-느낀점-
태풍에 대한 예방 대책을 철처히 하여 경제손실과 인명 피해가 줄어 들드록 이웃 국가에서도 서로 협력하여
태책을 마련 하였으면 좋겠으면 좋겠습니다.





3644   [쓰기] 韓國조폭 마피아 뺨친다  이호욱 2003/08/12 2601 352
3643   [읽기] 韓·美정상, “북핵 역점 프로젝트로 해결”  이재훈 2004/11/06 523 89
3642  비밀글입니다 [읽기] 韓·美 유학생교류 활발  임유정 2005/01/09 1 0
3641   [ ] 學問思辨行 학문사변행  강준호 2017/07/27 336 51
3640   [읽기] 泰 정부, 시신이송 결정에 주민 반발  이효석 2005/01/17 401 41
3639   [읽기] 中企회장 납치 공범 추가확인  홍지영 2004/11/14 415 54
  [읽기] 中, 지난해 해양재해 155건에 140명 사망·실종  김홍국 2005/01/10 420 52
3637   [쓰기] 中 여중 담임교사, 자기 반 24명 전원 성폭행  이현주 2005/02/23 728 131
3636   [읽기] 中 여중 담임교사, 자기 반 24명 전원 성폭행  권은주 2005/03/03 540 58
3635   [쓰기] 中 만취남성, "내밥보다 낫다" 개밥 훔쳐  이현주 2005/02/13 681 103
3634   [읽기] 中 고교 기숙사 난동 '살인마' 검거  이슬이 2004/11/27 529 47
3633   [읽기] 日정치인 ‘위안부방송 수정’ 압력  윤나리 2005/01/12 560 85
3632   [읽기] 日인질 피살… 고이즈미 “자위대 철군 안해”  정세훈 2004/10/31 543 77
3631   [읽기] 日TV 망언에 한국 네티즌 분노…미즈노 교수도 도마 올라  류수영 2005/01/31 614 56
3630   [읽기] 日 법원, ‘살인용의자 신병 한국 인도’ 결정  변상진 2005/01/13 864 120
3629   [쓰기] 日 고등학교 교사,여학생 치마속 몰카 촬영 발각  이현주 2004/12/28 1438 227
3628  비밀글입니다 [읽기] 伊 공공지역 ''No Smoking''  방인정 2005/01/01 1 0
3627  비밀글입니다 [읽기] 醫 "네티즌에게 걸리면 병원 문닫아야"  김 주 광 2005/01/14 0 0

1 [2][3][4][5]..[203] [다음 5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

"반드시 그 뜻을 성실하게 하고", "반드시 그 혼자일 때를 삼가며", "스스로 속임이 없게 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