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언어

삶(주고,받기)

문학

대입 수학능력시험

입시정보

우리소개

 

  
0 1

게시판

상담실

빠른메뉴

 

설문조사

려증동

이 말은 알 속의 병아리가 껍질을 뚫고 세상밖으로 나올려고 힘쓸 때에 어미 닭이 입부리로 꼭 쪼이면 병아리가 알 밖의 세상으로 소리를 지르며 나온다는 말입니다. 알 속의 병아리 처럼 학생들도 어둠 속 세계에서 밝고 넓은 세계로 나올려고 노력할 때 시기 적절하게 문리를 터 주는 스승의 혜안을 말한다.

 

jultak.jpg


Category

  윤나리(2004-10-22 22:46:06, Hit : 566, Vote : 50
 與,위헌결정 수용유보…수도이전 대안 모색…관습헌법 타당성 법률 검토

  





청와대와 열린우리당은 22일 헌법재판소의 신행정수도특별법 위헌결정에 대한 공식적인 수용 여부 발표를 유보했다. 이와 함께 수도이전을 어떤 형태로든 계속 추진하겠다는 방침을 굳히고 대안 마련에 들어갔다. 대안으로는 신행정수도특별법을 대신하는 새로운 행정도시 건설 대체입법,개헌논의 조기화를 통한 정면돌파,국민투표 실시 등 여러 방안이 논의되고 있다. 청와대는 시간을 두고 충분히 검토한다는 입장을 거듭 밝혔다.
김우식 청와대 비서실장은 국회 운영위 답변에서 “정부가 추진중인 국토 균형발전,지방분권,수도권 과밀과 관련된 확고한 방침은 지속돼야 한다”고 말했다. 김종민 청와대 대변인도 기자간담회에서 “헌재가 특별법이 위헌이라고 결정했지,행정수도 이전을 추진하지 말라고 한 것은 아니지 않느냐”고 반문했다. 김 대변인은 “다른 방법으로 수도이전을 추진하는 방안을 찾고 있는가”라는 질문에 “그런 것까지 포함해 여러 가지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청와대는 또 헌재가 위헌결정의 근거로 내세운 관습헌법의 타당성에 대한 법률검토에 착수했다. 김병준 정책실장은 국회 운영위 답변에서 “과연 한국에 관습헌법이 존재하고 그 관습헌법이 성문헌법 개정절차를 거쳐 개정돼야 하는지,관습헌법이 국회 입법권을 제약할 수 있는지에 대한 얘기를 들어본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김 대변인도 “관습헌법 문제에 대한 우려나 분석,판단이 종합적인 검토대상에 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열린우리당은 헌재의 결정에 정면 반발했다. 우리당 천정배 원내대표는 상임중앙위원회의에서 “결론적으로 헌법을 수호하기 위해 만들어진 헌재가 헌법을 훼손했다”면서 “이 문제는 헌재 판결 효력과는 별도의 문제로,사회에서 충분히 논의하고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말했다. 김현미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성문헌법에 따라 국회가 제정한 법률이 관습헌법에 무력화됐다”면서 “헌재의 결정으로 의회주의와 대의민주주의가 심각한 위기에 처했다”고 비판했다.
한편 우리당 노영민 오제세 김종률 의원 등 충북지역 우리당 국회의원들은 충남도청 기자실에서 회견을 갖고 관습헌법을 이유로 신행정수도 특별법에 대해 위헌 결정을 내린 헌법재판소장이나 재판관들에 대한 탄핵안을 발의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들은 귀경,당지도부와 논의한 이후엔 “헌법재판소 재판관에 대한 탄핵심판 발의 추진을 검토하겠다고 말한 것은 사실이나 본격추진 여부는 추후 좀 더 논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나의생각-
행정수도를 이전하는것에 대해 반대하는 의견이 상대적으로 많아 보인다. 하지만 나는 수도 이전에 대해 오히려 찬성하는 쪽이다. 내가 여러모로 듣기로는 인구의 반정도가 서울에 집중돼어 있다고 들었다. 이제 분산시킬 때도 온것같다. 솔직히 첨에 행정수도 이전이란 말을 들었을때는 터무니 없는 소리라 생각했지만 이제 생각해보니 틀린말 같진 않다. 서울은 이제 거대해질 때로 거대해 진상태인거 같다. 서울에 살면 수도이전에 된다면 땅값이 떨어지고 않좋은 점이 없지않아 있지만 한국사람들이 전부다 서울에만 살순 없는 거아닌가//그래서 나는 이 문제를 좀 생각을 많이 하면서 진행 시켜야 한다고 생각한다 .수도 이전이 쉬운일이 아니고 비용이 많이 드는건 알지만 늦기전에 빨리 수도 이전이 돼었으면 좋겠다. 그리고 위헌이란 말은 여기에 타당하지 않는다 생각한다 . 위천은 헌법을 어긴다는것인데 수도를 이전 한다는 것이 헌법을 어기는것인가//내가 법을 잘몰라 어기는지 아니진 모르지만 이래서 법도 알아야 하나보다 /./





3636   [읽기] 英 죽음의 의사 약 250명 살해 확인  최은호 2005/01/28 669 38
3635   [읽기] 英 세살아기, 천재모임 가입  최은주 2005/02/15 708 46
3634  비밀글입니다 [읽기] 英 12세 소년이 담임 여교사를 성폭행  방인정 2004/12/13 1 0
3633   [쓰기] 英 12세 소년이 담임 여교사를 성폭행  이현주 2004/12/13 972 103
  [읽기] 與,위헌결정 수용유보…수도이전 대안 모색…관습헌법 타당성 법률 검토  윤나리 2004/10/22 566 50
3631   [읽기] 與,30일 4대법안 처리…14일 민노당과 상임위 강행  윤나리 2004/12/14 450 52
3630   [읽기] 與·野, ‘국정조사’ 논란  이재훈 2004/12/13 404 35
3629   [읽기] 與, 파병연장안 16일 처리 적극 검토  김현용 2004/12/14 673 105
3628   [읽기] 女학원장 추행' 캐나다인 강사 영장 기각  권은주 2005/01/30 538 43
3627   [읽기] 北서 남쪽 컵라면·커피 인기짱!  김원석 2005/01/12 766 76
3626   [논술,구술,면접] 北 . 영변核 봉인 일방 제거…美 "원자로 재가동 말라" [1]  백광 2002/12/22 979 187
3625   [논술,구술,면접] 美軍, 한총련 난입 엄벌 요구 [1]  김진민 2003/08/09 947 87
3624   [읽기] 美동포, 한국 국적 포기 급증  [1]  박보람 2005/01/17 545 49
3623  비밀글입니다 [읽기] 美LA 열차사고는 자살기도 운전자 소행  유원미 2005/01/27 1 0
3622   [읽기] 美40대 가장 ‘신의 뜻’ 가족살해후 자살  신현주 2005/02/05 693 57
3621   [읽기] 美 50대男, 집에 감옥 설치하고 6년간 아내 감금  권은주 2005/03/03 531 40
3620   [쓰기] 美 4살 꼬마가 엄마 차 몰다 적발돼  이현주 2005/02/13 752 107
3619   [읽기] 母子가 도둑질·放火 수십번  한진호 2004/11/07 540 27

[1] 2 [3][4][5]..[203] [다음 5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

"반드시 그 뜻을 성실하게 하고", "반드시 그 혼자일 때를 삼가며", "스스로 속임이 없게 하라"